관리 메뉴

The Spotless Mind

tahiti 80 본문

Music Station

tahiti 80

아리스노바 2006.11.22 04:42

  • Tahiti 80
    Wallpaper For The Soul _ 1,000 time

  • 한창 먹을 나이 돌도 씹어먹는 다는 고등학교 때 밥보다 음악을 더 많이 먹은듯 싶다. 어찌나 흡수가 빠른지. 얄팍하게 듣고 넘긴 뮤지션도 많지만 지금껏 내 가슴에 치즈케익보다도 더 부드럽게 스며든 뮤지션이 있다.
    재킷 까지 보고있으면 더욱 뿅가는 음악. 새콤달콤한 소프트 아이스크림 같다. 차가움속에 느껴지는 톡톡한 맛. 달려가는 멜로디에 졸리운 몽롱한 보컬. 타히티섬같이 낭만이 살아있다.
    _
    거리를 걷다. 우연히 들은 음악. 음악이 끝날 때까지 시간은 멈춰있었다.



'Music Stati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크리스마스를 위해 태어난 앨범!  (13) 2006.12.24
같은 제목, 다른 느낌의 음악  (6) 2006.12.24
tahiti 80  (5) 2006.11.22
80년대 Words를 기억하시나요?  (12) 2006.11.05
U2 새 앨범 준비와 Greenday  (5) 2006.10.24
속속 나온 음반들-  (10) 2006.10.23
5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