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The Spotless Mind

최종병기 그녀는 눈물 없이 볼 수 없다고? 본문

OPEN YOUR EYES

최종병기 그녀는 눈물 없이 볼 수 없다고?

아리스노바 2006.08.21 01:11
최종병기 그녀를 보시고 남극일기를 보시 않은 분들에게는 남극일기에 관한 스포일러가 있을 수 있습니다.

애니메이션이래 봐야 내가 좋아하는 '스튜디오 지브리'나 메이저 급만 알고 개인적으로 시리즈물을 좋아하지 않아서 주위 친구들이 이야기하는 걸 보면 모르는 것투성이죠. 거기다가 만화책은 더욱 안보는 편이라….

여하튼, 애니메이션 좀 많이 봤다는 친구나, 주위 녀석들에게 슬프면서 좀 좋은 애니메이션 없느냐니까 나온 대답이
최종병기 그녀였습니다.

사랑을 나누는...


DVD 타이틀의 그녀

얼마나 슬프냐니까, 중반부터는 눈물을 계속 흘리면서 봤다고 하더군요.
오케이! 이걸로 낙점.
그렇게 수개월이 흐르고 오늘에서야 봤습니다.
13편으로 구성. 런닝 타임도 길지 않아서 앉은 자리에서 처음부터 끝까지 끝냈습니다.

그리고 보고 난 뒤 결론은, 이게 왜 슬프냐!
첫 느낌은 일단 그림이 마음에 들지 않았다. 단편이라고 볼 수 있으려나? 뭐 스토리만 좋다면 이야 하고 넘어갔지만 아무튼 그렇게 시작.
제 감성이 메말랐다고는 생각하지 않는데 눈물의 '눈' 자도 아니, 안구에 습기도 안 찼다고 하면 되겠군요.
저는 오히려 아케미의 스토리가 더 슬프더군요. 눈물이 안나와서 그렇지 치세의 스토리나 배경도 충분히 슬프다 못해 암울합니다. 신파극이라고 해도 될 정도. 하지만, 쉽게 공감할 수 없는 내용이라서 그랬을까?! (짜증난다.)


SF라지만 배경설명도 너무 없다.
으슥한 남자 그림자 보여주더니 하루 아침에 기계 아닌 기계가 되고 왜 전쟁을 하는지, 전쟁 상대는 누구인지 알려주지도 알 수도 없는 그런 허접한 배경 그리고 주인공들은 슬퍼서 우는 것인지 모르겠지만 시도 때도 없이 너무 울고 후반 부에는 주인공 성우의 울음소리가 듣기 싫을(짜증, 귀가 따가울) 정도였다. 끄고 싶었지만 그땐 이미 후반부.

거기다가 똑같은 상황의 연속. 그들이 사랑과 아픔을 통해 성장해가는 과정을 그리고 있지만 공감할 수 없었던 나는 지루하기 짝이 없었다. 뽀나스로 마지막에는 어이없는…. 엔딩(니가 남극일기냐?)

많은 사람에게 공감 받고 애니메이션 추천해 달라면 많은 수의 사람이 추천하는 애니메이션일지 몰라도
나를 냉혈한으로 바라볼지 몰라도.
나는 도무지 모르겠다.

아까운 내 시간T^T 지금 까지 최종'변기' 소녀였습니다.

+) 이걸로는 내감정을 표현 못해, 좀더 살을 붙였습니다. (수정 01: 34)

22 Comments
  • 프로필사진 BlogIcon dawnsea 2006.08.21 01:15 어이가 아리마셍.
    개념은 6시에 정찰갔다 마린한테 사망.

    네 맞습니다. 주인공 징징거리는 거 짜증나고.
    일단 보기 시작해서 엔딩까지 가긴 가야겠는데. 이 아스트랄한 전개는;;

    OVA는 스토리가 맨 그렇다 하여도 괜찮더군요.
  • 프로필사진 P 2006.08.21 01:22 제대로 보려면 만화책 -> 애니메이션으로 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애니메이션은 만화책에 목소리 넣어준 정도의 효과라고 해야할까요. 최종 병기 그녀를 추천하는 사람 대부분은 저 순서를 이용하지 않았을까 싶군요. 사실 애니메이션은 별로인 것 같네요.
    저도 만화책은 무척 감상깊게 봤지만 애니메이션은 다 보지도 못했답니다. :)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닐 2006.08.21 01:22 저랑 같군요! 불쌍한 아케미 이야기 빼고 그저 멍-하게 봤네요.

    개인적으로 구해서 본 'Elfen lied'나 'AIR'가 애니메이션 자체로 슬펐고. 유명한 '원피스'에서의 쵸파이야기, 몽블랑.노랜드의 이야기가 가장 슬프더군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리스노바 2006.08.21 01:42 dawnsea 님
    - 오랜만이네요. 하하 처음에 남겨주신 말 재미있네요. 이거 보느라 날린 시간 아까워 죽겠습니다.

    세닐 님
    - 네, 오히려 아케미 이야기가 제 가슴을 더 흔들더군요. 차라리 우정과 의리에 눈물 흘리기 쉬운 원피스가 몇 배는 낫네요. 추천해 주신 애니메이션도 찾아봐야 겠네요.

    P 님
    - 역시 문제가 있는 작품이군요. 영화는 더하다는데 쯧, 만화책을 찾아보고 싶지만 만화책과는 거리가 멀어서...
  • 프로필사진 BlogIcon 박주호 2006.08.21 06:44 Coldblood........뭐 ㅋ 사실 그래 안슬프다는 사람도 많어^^;
    원령공주가 지루하다는 사람이 있는 것 처럼...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리스노바 2006.08.21 14:51 역시 냉혈한인가? 흐흣;;
    원령공주가 지루다니! 이런, 내가 그정도의 사람은 아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Laputian 2006.08.21 08:18 이런.. 동감이예요. TV판보다 차라리 OVA가 낫더군요. OVA는 스토리도 있고 그림도 깨끗하고.. TV판 마지막장면은 정말 어이가 없더군요. 방송시간은 30몇초 남았는데 갑자기 세상이 사라져? 어이어이 이래도 되는거야 막 소리지르면서 마지막편 봤던 기억이 있어요. -_-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리스노바 2006.08.21 14:53 설마 설마하면서 봤습니다. 세상이 사라지면 그렇게 끝내던가... 뭔지 모르는 스페이스 -_ -; 씁!!
  • 프로필사진 BlogIcon 571BO 2006.08.21 08:38 저는 기차 안에서, 앞쪽 자리 손님이 노트북으로 감상하고 있는 것을 잠깐잠깐 본게 '최종병기 그녀'의 감상의 전부입니다. 잠깐 볼 때는 괜찮더니, 전체적으로는 아니 좋은 것 같군요. ... 아리스노바님의 논제에서 한참 벗어난 말이지만, 이 만화도... 전쟁찬가죠.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리스노바 2006.08.21 14:56 역시 문제가 많은 애니메이션 같습니다. ㄱ-;
    전쟁 찬가라... 찬가라 보기는 힘들 것같네요. 그냥 철부지 고딩들의 전쟁에 관한 고민이 담겼다면 되겠군요. 전쟁과 사랑에 포커스가 맞은 애니메이션인데 끝까지 다본 전, 작자가 뭐라는지 잊었습니다. 하하하핫
  • 프로필사진 BlogIcon 571BO 2006.08.21 18:54 글쎄요, 그래도 '전쟁 싫어' 라고 말하는 여주인공의 대사보다 전체적인 전쟁에 포커스가 더 많이 간 걸로 보였기 때문일까요;;;
  • 프로필사진 mono 2006.08.21 08:44 학교도서관에서 DVD로 한 3-4편 보다가 너무 재미없어서 때려쳤는데 다 안보길 잘했네요. 여주인공은 착한건지 멍청한건지 모르겠고 암튼 일본오타쿠들이 딱 좋아할 이야기같더군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리스노바 2006.08.21 14:57 맞아요. 착한건지 멍청한건지 -_ - 아니면 제가 악날한 것인지...
    답답했어요. 완전 애도 아니고; 안보시길 잘하셨다고 생각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spree 2006.08.21 09:32 에고 저는 마지막편까지 본 애니가 별로 없어요. 거의 앞에 4,5회정도만 보다가 관두는거같애요. 별의목소리 이거 보셨나요? 삼십분정도 되는 단편짜리인데 예전에 봤는데 포스팅을 보니까 생각나네요. 잔잔한 감동~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리스노바 2006.08.21 15:18 저도 몇 없는데 추천들을 해줘서 봤거든요. 기대가 컷던 탓일까요? 시간이 아까울 정도. ;;;

    별의 목소리는 봤습니다. 짧은 영화였지만 그래서 더욱 감동이더군요. 특별한 소재라도 충분히 느낄 수 있는 애니였어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방랑객 2006.08.21 10:44 으흠 만화책은 그냥 괜찮게 봤는데.. 애니는 형편없나 보군요 ㄱ-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리스노바 2006.08.21 15:18 제가 볼 때는 많이 그렇습니다. ^^;;
  • 프로필사진 AsmoDeus 2006.08.21 14:08 추천해 줄만한게 생각나지 안넹 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리스노바 2006.08.21 15:18 뭐 언제든 얘기해줘
  • 프로필사진 BlogIcon MrGeek 2006.08.21 18:10 제가 가장 감명깊게 본 애니메이션은
    반딧불의 묘.. 이것뿐인데 말이죠 orz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리스노바 2006.08.21 19:41 반딧불의 묘 참 슬프죠. 낭랑했던 목소리가 들리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HE 2006.08.23 22:00 신고 우옷.. 상당히 많은 코멘트군요. 이거 부럽다고 해야하나;;
    저는 만화책을 먼저 보고 애니를 본 경우 입니다. 저 또한 최종병기에서 그렇게 막 슬프다.. 라고는 느끼지는 못했습니다. 그 이전에 "왜?" 라는 생각 때문에 애니메이션에 집중하기가 좀 힘들었죠. 개인적으로 적당히 동글동글한 느낌의 캐릭터들은 귀여운데다 일러스트의 색감도 좋고 해서 좋아라 했지만 내용전개가 일부 마니아(?)층은 확실히 잡아 맨 만큼 일반에 가까운 사람들이 보기에는 설명이 부족해 실패한 느낌도 있는 것 같습니다. 즉 이미 최종병기를 좋아하는 사람이 봐야하는 애니가 되어버린 거라고 보여요. 저는 최종병기의 애니 자체는 난해한 면이 있어서 별로 좋아하지는 않았지만 엔딩곡(사요나라)는 상당히 좋아했었습니다. 야토 유리아(谷戶ゆりあ) 당시 중학생이라는 어린 나이에 작사/작곡/보컬 까지 하신 분이니... 존경스럽다고 밖에는 할 말이 없죠. ^^
댓글쓰기 폼